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3-02-07 19:31

  • 뉴스 > 정치뉴스

김석기 “재외동포청 반드시 설립돼야”

‘국민의힘 재외동포청 설립 추진단’ 현안 간담회 개최

기사입력 2022-11-24 19:22 수정 2022-11-24 19:54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24일 오전 10시 국회에서국민의힘 재외동포청 설립 추진단(위원장 : 김석기)주최로 현안 간담회가 개최됐다.

 

이번 간담회는 윤석열 정부가 추진하는 정부조직개편안에 따라 올해 정기 국회 내 처리될정부조직법상의 재외동포청설립과 관련하여, ‘국민의힘 재외동포청 설립 추진단과 정부조직법 소관 부처인 행정안전부, 재외동포청 주관 부처인 외교부가 함께 했다.

 


 

간담회에는 국민의힘 재외동포청 설립 추진단 위원장인 김석기 의원을 비롯해 추진단 위원인 태영호(외통위 간사박형수(법사위김용판(행안위) 의원 등이 참석하여, 조현동 외교부 제1차관 및 정선용 행안부 정부혁신조직실장 등 정부 관계자들과 부조직법에 담겨야 할 재외동포정책의 내용, 범위, 규모 현행 재외동포재단 임직원의 고용 승계 문제 등 재외동포청 설립과 관련한 주요 현안을 점검하고 대안을 모색했다.

 


 

본 간담회와 관련하여 김석기 의원은 국민의힘과 윤석열 정부가 재외동포청 설치에 이견이 없는 만큼, 올해 정기 국회에서 재외동포청이 반드시 설립될 수 있도록 야당 설득에 매진하겠다재외동포의 권익 향상을 위해 제대로 된 재외동포청을 만들 수 있도록 노력하는 것은 물론, 지금까지 재외동포 지원을 위해 애쓰신 재외동포재단의 임직원들의 고용 안정성 확보 방안 마련에도 당정이 함께 노력하겠다고 했다.

 

한편 재외동포청 설립은 그동안 750만 재외동포의 권익 향상과 원활한 국가 지원 정책을 펼치기 위해서 반드시 필요하다는 국내외 의견이 많았던 재외동포의 숙원사업 중 하나였다.

 

이에 역대 대통령 선거에서 매번 여야 후보 모두 재외동포청 설립을 약속하였으나, 정부 조직 개편의 우선순위 조정 및 외교부법무부병무청 등 각 정부 부처에 산재해 있는 업무 조정의 어려움 등의 이유로 실제 설치까지 이어지지는 못했다.

 


 

하지만 지난 제20대 대통령 선거를 앞두고 국민의힘 재외동포위원회(위원장 : 김석기)를 비롯한 당 차원에서 재외동포 권익 증진을 위해 재외동포청 설치를 약속하고, 윤석열 대통령 후보 역시 적극적인 재외동포 권익 향상을 위한 정책 의지를 강력하게 표명하면서 역대 어느 정부보다 재외동포청 설립실현 가능성이 높아졌다.

 

그리고 대선 이후 동포들과의 약속을 지키겠다는 윤석열 대통령의 강한 의지가 반영되어 재외동포청 설립이 윤석열 정부의 국정과제로 선정되고, 윤석열 정부의 정부조직개편안에도 재외동포청 설치가 포함되는 것으로 확정되면서 재외동포청 설치가 가시화됐다.

 

이에 올해 정기 국회에서정부조직법이 국회 본회의를 통과할 경우, 내년 초 재외동포 권익 향상 및 지원사업 추진을 위한 재외동포청이 본격 설립운영될 예정이다.

송정훈 기자 (abshine14@hanmail.net)

  • 등록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댓글0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