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1-05-10 오후 8:12:00
기사
검색
[로그인] [회원가입]
회사소개 | 후원하기 | 사업영역 | 시민제보 | 취재요청 | 명예기자신청 | 광고문의
뉴스
경주뉴스종합
정치뉴스
시의회소식
읍면동소식
기업체뉴스
한수원소식
인물대담
교육/문화/행사
기관/협회/단체
영농인/영농정보
아름다운 사람들
시민제보기사
경북뉴스
전국핫뉴스
영상취재
오피니언
기자수첩
여론광장
호평&혹평
칼럼&사설
독자특별기고
자유게시판
경주알림방
사람과 사람
멋진곳/맛진곳
카페링크광장
 
2006-11-11 오후 3:19:09 입력 뉴스 > 경주뉴스종합

수험생을 위한 유망학과 엿보기 2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중어중문학과



 

▲ 백승석 교수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중어중문학과는 1979년  교육부인가, 개설이래 국제무대로 시야를 넓히고, 세계 속에서 특화된 우리 학과의 활동영역을 찾았으며, 이를 위해 한·중수교와 동시에 중국의 최고 명문 남경대학·북경 청화대학 등과 자매결연을 맺는 등 교수, 학생교환 및 학술교류와 글로벌화를 적극적으로 추진해 왔습니다.

 

나아가 교육의 질을 획기적으로 높이고 졸업후의 진로상담등 학생 지도방법을 개선함으로서, 몇 년 전 이미 중앙일보 창사기념 전국대학 중어중문학과평가에서 학생부문 제7위, 졸업생 취업률 제2위라는 좋은 성적을 올려 전국상위 명문 중어중문전공 학과로 우뚝 섰으며, 이후 사회에서의 우리 학과에 대한 긍정적인 평가와 인식이 나날이 달라지고 있음을 알 수 있습니다.

 

▲ 최종세 교수

 중어중문학과의 전공과정은 21세기의 지식기반 정보산업 국제사회에서, 중어중문학을 포함한 중국의 정치, 경제, 사회, 문화, 종교, 예술, 중의· 약학 및 군사 · 과학 기술 등 전반적인 중국관련 분야를 심도 있게 이해하고, 연구할 수 있는 수준의 중어중문 구사 능력을 갖출 수 있도록, 학습 지도하는 것이 그 특징입니다.

 

현재, 중국대륙과 대만, 홍콩, 마카오, 싱가포르 및 전 세계 화교 사회에서, 세계 60억 인구의 5분의 1이상인, 13억 중국인이 사용하는 중국 북경어(보통화)는 향후 영어를 대신하여 21세기 제1의 세계국제공용어로서 대두될 것이며, 인터넷과 디지털로 대변되는 미래의 시대는 중국어가 콘텐츠의 대부분을 차지할 것입니다.

 

▲ 박주방 교수
중어중문학과는 중국 남경대학, 북경청화대학, 상해사범대학, 서안서북대학, 북경대학, 대만문화대학과 같은 세계적으로 저명한 대학들과 자매결연을 맺고, 현재 매년 북경대, 남경대, 청화대, 상해사대, 대만 문화대에 다수의 교환학생을 1년 간 파견유학 시키고 있으며 취득한 학점은 모두 상호 인정되고 있습니다.


또 하계, 동계방학 계절학기 중 해외중국어연수를 신청하여 3학점을 취득할 수 있고, 매학기 및 하계, 동계 방학중에 개설하는 중국어회화 특강은 본 학과 전용 원효관 302 어학실습실과 외국어교육원 306 LCD, LAB 실에서 매년 남경대와 청화대에서 격년제로 초빙되는 특급 Native 중국인 교수가 강의지도를 하고 있어 중국어회화 학습에 많은 도움이 되고 있습니다.

 

▲ 김영철 교수
졸업후 진출분야는 중어중문학 전공 및 중국학관련 대학원, 연구소, 중국어학원 등 교육기관을 포함하여 외교부, 법무부, 정통부, 국정원, 경찰청 등 관공서, 중국대사관, 영사관, 타이베이 대표부 등 중국, 대만외교기관, 유네스코, UN등 중국관련 국제기구, 무역회사, 항공해운회사, 관광 여행사 등 중국관련 국내 및 중국인 일반기업체, 중국관련 정보통신산업, 언론계 등 매우 다양합니다.

 

여기에 중국어 관광가이드 자격증, 번역사 자격증, HSK 중급이상 자격증, 또 교직과목을 이수하여, 정교사 자격증 등을 취득하거나 IT산업방면 PC관련자격증을 취득하면 진학· 취업· 창업등 졸업후 진로가 더욱 밝고 유리해지게 됩니다.  이미 수많은 졸업생들이 국내, 외 각 분야에 진출하여 눈부시게 활약 하고있는 있어 일일이 다 열거할 수가 없네요.

 

▲ 중어중문학과 민운정 학생

 저는 2006학년도 동국대학교 외국어문학부에 입학한 06학번 민운정입니다. 고등학교 때 제 2외국어로 중국어를 공부한 적이 있고, 중국어를 배우면서 중국에대해 많은 관심을 가지게 되었습니다. 그러다 마침 동국대학교 외국어문학부 중어중문과 얘기를 듣고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에 대해서 많이 알아보고 이렇게 입학하게 됐습니다.


동국대학교 중어중문과의 가장 큰 특징은 다른 과에 비해 교환학생을 많이 보내준다는 점입니다. 중국에 관한 관심이 커지는 요즘, 중국에 가서 공부할 기회를 많이 주는점이 동국대학교 중어중문과의 가장 큰 장점이라고 생각합니다.

 

게다가 요즘 대학생들이 학교에 적응하지 못하고 따로 노는데 반해 동국대학교 중어중문과는 동아리와 과를 중심으로 선배들 후배들이 다들 친오빠, 친동생 같답니다. 처음이고, 아직은 서툰 대학생활에 활력소가 될 것입니다.

 

<오늘보다 내일이 더 즐거운 세상- 경주인터넷신문이 함께합니다>

ⓒ 경주인터넷신문(gji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백승호기자(gjnews@paran.com)

       

  의견보기
시에시에
동대 중문과는 취업잘된다 카던데... 허긴머 어느대학 중문과든지 중문과가 젤 세자너? 취업률이 입시율아니겠어...쩝 2006-11-14
졸업생
90년대 중후반엔 중문과 취업률이 전국2위 맞습니다^^ 그리고 중문과는 동대에서 공부하기 상당히 좋은거 같아요~~ 2006-11-14
동국대
동국대 다닐만한 학교지... 재밌어 ~ 2006-11-14
허튼소리
동대에서는 젤인지 몰지만 경주대에 오면 아류임다^^ 2006-11-12
중문이
오~ 중문과닷!! 겐찮은 학과입니다. 동대에서 젤 낫다고들 하는데... 자만인가요?ㅋ 2006-11-12
  의견쓰기
작 성 자 비밀번호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의견쓰기
(0)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경주에 하루에만 12명..

노후경유차 조기 폐차..

경주시, 적극 행정 ..

경주 아파트에 둥지 ..

“중앙시장 만남의 ..

이철우 지사 “올해는..

김호진 “지역 내 코..

경주상의 창립 67주년..

‘신라금속공예지국’ ..

2021년 ‘2시의 콘서..

제5기 경상북도 지방분권협의회 출범
김석기 “천년한우 고품질화 향상 기대”
경주시, 통신판매업 신고 58% 늘어
‘혁신원자력연구단지’ 명칭 공모전 열어
경주시, 참전유공자 배우자 복지수당 신설
코로나19 예방접종센터에 후원 이어져
송화도서관, 이근원 작가 사진전 개최
월성원전, ‘러브펀드’ 가입 캠페인 시행
봄봄봄 사업단, 동네복지 반장 역할 톡톡
문무대왕면, 주민들과 함께 꽃마을 조성
공공배달앱 ‘달달’ 10일부터 서비스 개시
‘청년들 취업의 꿈’ 경주서 실현하세요
“카네이션 대신 전해 드립니다 !”
경주시, ‘한시생계비’ 50만원 지급
경주시, ‘생명사랑 마을조성사업’ 실시
2021 경주시 행복톡톡 아이디어 공모
자원봉사단체연합회, 백신접종 봉사 앞장
市 산림조합 ‘경주하늘수목장림’ 개장
주민(마을)공동체 공모사업 MOU 체결
死中求生의 정신으로 열심히 뛰겠다
제259회 경주시의회 임시회 폐회
한수원, 디지털혁신성장펀드 조합 결성
외동농협, 情 나눔으로 이웃사랑 실천
감포읍 소공원의 화사함에 스며들다
외동로타리클럽의 ‘초아의 봉사’ 실천
경주새마을회, 행복한 먹거리 세트 전달
경북도, 아프리카 돼지열병 차단 ‘총력’
경북 관광기념품 공모전 수상작 발표
자가격리 주낙영 시장 업무공백 ‘이상無’
‘신라금속공예지국’ 2023년에 선보여
㈜한수원월성원자력·경주시사회복지協
동국대경주병원, COPD 적정성 평가 1등급
천북면, 5월엔 봄꽃 향기로 가득
모량초, 전교생 44명의 기적을 이루다
이철우 도지사, AI 발생 농가 현장 점검
경주시, 제99회 어린이날 기념행사 개최
“이제부턴 문무대왕면으로 불러주세요”
경주시 버스승강장, 시화작품으로 새단장
화랑마을, 국궁 체험 소확행 이벤트 실시
경로당 행복도우미, 코로나 확산 방지 앞장


경주인터넷신문 | 경북 경주시 동천동 702-12 우주로얄맨션 상가 2층 | 제보광고문의 070-8625-5844 | 팩스 054-741-5844
회사소개 | 후원회안내 | 개인정보보호정책 | 인터넷신문 등록일 2006.5.29 | 등록번호 경북 아00020호
발행인:윤우희, 편집인 :윤우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윤우희
Copyright by gjinews.co.kr All rights reserved. E-mail: gjnews777@daum.net